현재 페이지 경로
기능버튼모음
본문

보도/해명

제목
(국영문 동시 배포) 왕실 복식(동궁비 원삼 등) 보존처리 과정 담은 보고서 발간
등록일
2020-02-03
주관부서
문화재보존과학센터
작성자
문화재청
조회수
427

- 문화재보존과학센터 『직물보존Ⅰ-Insight for Textile Conservation』 발간 -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문화재보존과학센터(센터장 이동식)는 세종대학교 박물관 소장의 조선 왕실 복식 7점에 대한 보존처리 전 과정을 담아 『직물보존Ⅰ-Insight for Textile Conservation』보고서로 발간하였다.


  이번 보고서에는 조선말기 동궁비가 입었던 동궁비 원삼(국가민속문화재 제48호), 전(傳) 왕비 당의(국가민속문화재 제103호), 광화당 원삼(국가민속문화재 제52호, 고종의 후궁인 광화당이 입던 원삼)과 사도세자의 장녀 청연군주의 것으로 추정되는 토황색 명주 저고리 등 이름만 들어도 귀한 왕실 복식 유물에 대한 보존처리 전 과정과 유물 소장 경위, 문화재 관리 이력을 정리해 담았다.
 * 청연군주(1754~1821): 사도세자와 혜경궁 홍씨 사이의 장녀, 고종대에 공주로 추존됨


  참고로, 동궁비 원삼은 1906년 순종이 황태자 시절, 두 번째 가례인 병오가례를 올렸을 당시 동궁비(훗날 순정효황후, 1894~1966년)가 입었던 원삼으로 추정되며,  전(傳) 왕비 당의 역시 순종비의 것으로 두 벌의 당의를 함께 끼워 만들었다. 모두 금사(金絲)를 넣어 봉황을 시문한 직금문단(織金紋緞) 직물을 사용하였으며, 오조룡보(五爪龍補)가 가슴, 등, 양 어깨에 달려있어 유물로서 가치가 높은 것들이다.


  문화재보존과학센터는 왕실 복식의 약한 부분을 보강하고, 구김과 직물 손상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맞춤형 충전재를 직접 제작하여 복원했으며, 이러한 복원과정 전체와 왕실 복식 연구의 핵심이 되는 금사(金絲, 금실)의 성분 분석 결과를 보고서에 담았다. 또한, 명부(命婦, 봉작받은 부인들을 통틀어 이르는 말) 예복인 ‘원삼’의 금(金) 장식 문양의 형성 배경에 대한 전문가 논고와 부록으로 미국 브루클린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는 원삼과 당의, 활옷을 조사한 내용도 실었다.


  이번 보고서에는 상세한 사진을 통해 국내외 전문가가 참고할 수 있도록 국문과 함께 영문 설명을 기술해 왕실 복식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직물문화재에 대한 과학적인 조사 방법과 국가지정문화재의 보존처리 기준 마련에 도움되는 자료가 될 것이다. 


  한편, 문화재보존과학센터는 오는 11월 초 직물문화재의 새로운 분석 방법과 보존처리 기술, 중요 복식 문화재의 보존처리 사례 등 직물문화재 보존 연구에 관한 국제학술심포지엄도 개최할 예정이며, 외재 이단하 내외분 옷(국가민속문화재 제4호)과 명안공주 관련유물(보물 제1220호)을 보존처리 과정을 담은 후속 보고서도 준비하고 있다.
  * 외재 이단하(1649~1689): 조선 숙종대 문인

  * 명안공주(1664~1687): 조선 현종의 셋째 딸


---------------------------------------------------------------------------------------------------------------------


Report on the whole process of the royal costume conservation, the last queen of Joseon Dynasty
- Cultural Heritage Conservation Science Center, Publishing the『Insight for Textile Conservation Ⅰ』-


Contact : Cultural Heritage Conservation Science Center,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Jongseo PARK(Senior researcher, 042-860-9371), Boyeon AN(researcher,042-860-9380)


The Cultural Heritage Conservation Science Center,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under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published a report,『Insight for Textile ConservationⅠ』 on the seven costumes of royal women in Joseon Dynasty, including Donggungbi Wonsam, National Folklore Cultural Heritage No. 48 and Jeon-Wangbi Dangui, National Folklore Cultural Heritage No. 103 (in Sejong University Museum) for which the conservation treatment was completed in 2018.

The report outlines the history of the collection and cultural heritage management of the costumes, as well as the conservation process of the precious royal robes, such as Donggungbi Wongsam, Jeon-Wangbi Dangui, Gwanghwadang Wongsam and Tohwnagsaek-Myeongju Jeogori(Orcherous Tabby Jacket) believed to belong to Princess Cheongyeon. In addition to the results of the analysis of the gold threads which are the core of the study of the royal costume, and the discussion by experts on the background of the formation of the gold decorative pattern of the Wonsam(ceremonial robe) which is a ceremonial costume for noble ladies. Also it included the research on Wonsam, Dangui and Hwalot of Brooklyn Museum collection in the appendix. In particular, the report shows the royal costumes through detailed photos and provides explanations in English as well as Korean for domestic and foreign experts to use it for reference. It is hoped that this will be a good precedent for the conservation treatment of government-designated cultural heritages such as understanding of the royal family's costume including the Wonsam, the scientific research methods and conservation treatments.

Meanwhile, starting with this time's 『Insight for Textile ConservationⅠ』, the Cultural Heritage Conservation Science Center will publish a follow-up report on the conservation of garments belonging to Yi Danha and his wife (National Folklore Cultural Heritage No. 4) and the relics of Princess Myeongan, (Treasure No. 1220). In addition, an international academic symposium on the conservation of textile cultural heritages will be held at the beginning of November 2020 regarding the research methodologies on new textile cultural heritages, technology for conservation treatments and case studies for conservation of important costume cultural heritages.

noname01.jpg

< 『직물보존Ⅰ-Insight for Textile Conservation』 >​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국립문화재연구소 문화재보존과학센터 박종서 연구관(☎042-860-9371), 안보연 연구사(☎042-860-9380)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확인
메뉴담당자 : 대변인실 이부호
☎ 042-481-4672
페이지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