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영역 건너뛰기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Royalty Route (서울·경기) 왕가의 길

왕가의 길, 문화유산 방문코스 - 창덕궁  → 종묘 → 남한산성 → 수원화성 → 화성 융릉과 건릉 → 경복궁 → 종묘 → 김포 장릉 → 전등사 → 강화 고인돌 유적
서울, 수원, 화성, 김포, 강화 ― 서울과 수도권에서 만나는 대한민국 역사 여행

선사시대부터 사람이 살기 시작한 서울은 백제의 수도였을 땐 위례성 또는 한성이라 불렸고 조선의 수도였을 땐 한양이라 불렸다. 조선시대 이후로 현재까지 수도로 존재해온 이곳은 우리나라의 역사가 압축된 곳으로, 특히 조선 역사의 중심이라 할 수 있다. 궁궐이 다섯 개나 있다 보니 왕실과 관련된 이야기들이 많이 남아 있는데, 유적과 유물로 남아 있는 풍성한 이야기들은 수원과 화성, 김포와 강화로 확장된다. 서울에서 수도권으로 이어지는 길은 도성 안과 밖을 연결하는 길이다. 켜켜이 쌓여온 시간으로 만들어진 길 위에는 왕실의 위엄과 화려한 문화가, 번영과 위기의 순간들이 중첩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