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페이지 경로
기능버튼모음
본문

보도/해명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제목
천연기념물(식물) 현장 중심 보존․관리 방안 논의
등록일
2018-11-08
주관부서
천연기념물과
작성자
문화재청
조회수
218

- 2018년 하반기 천연기념물(식물) 아카데미 개최 / 11.8.~9. -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사)전통숲과나무연구회와 함께 ‘현장 중심 천연기념물(식물) 보존·관리 강화’를 주제로 한 아카데미를 8일부터 9일까지 대둔산 호텔(전라북도 완주군)과 금산 요광리 은행나무 현장(천연기념물 제84호/충청남도 금산군)에서 개최한다.


  이번 아카데미에서는 천연기념물(식물)의 상처치료 실태, 치료·보수 시공사례 등을 현장시연을 통해 공유한다. 또한, 보존·관리 강화를 위해 과학적 조사와 진단방법 등 다양한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해당 업무를 담당하는 지방자치단체 공무원과 문화재수리기술자·기능자(나무병원), 수목진단센터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다.


  먼저 8일에는 ▲ 천연기념물(식물-노거수) 조사 및 진단방법(손지원, 국립문화재연구소), ▲ 천연기념물(식물-노거수) 상처치료 실태(한상섭, (사)전통숲과나무연구회), ▲ 천연기념물(식물) 상시관리 사례(김세윤, ㈜세림나무종합병원) 등 총 3개 발표 주제로 진행된다.


  2일차인 9일에는 천연기념물 제84호 금산 요광리 은행나무 현장에서 ▲PICUS(비파괴 수목내부 진단기)를 활용한 수목내부 진단 시연(박정근, ㈜씨앤에이치), ▲ 케이블시스템을 이용한 줄당김 시연(김병모, 한국아보리스트협회) 등 천연기념물(식물) 치료·보수 기술에 대한 현장 시연으로 진행된다.
  * 케이블시스템: 가지 찢어짐 등 훼손을 방지하기 위하여 인장력이 강한 줄로 고정하는 것


  문화재청은 이번 아카데미를 통해 천연기념물(식물) 보존·관리 기술 능력과 천연기념물(식물) 상시관리 체계 강화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천연기념물과 이희영 사무관(☎042-481-4986), 정지흥 주무관(☎042-481-4988)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메뉴담당자 : 대변인실 주충효
☎ 042-481-4672
페이지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