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페이지 경로
기능버튼모음
본문

보도/해명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제목
국립가야‧나주문화재연구소 영‧호남 지역 대학교 간 협약 체결
등록일
2018-09-14
주관부서
국립문화재연구소
작성자
문화재청
조회수
380

- 가야문화권 조사‧‧연구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협약 체결 / 9.14.(금) 11:00 -


  문화재청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소장 김삼기)와 국립나주문화재연구소(소장 박종익)는 영‧호남 지역의 11개 대학교와 ‘가야문화권 조사·연구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협약식’을 14일 오전 11시,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 회의실에서 개최하였다.


  국립가야‧나주문화재연구소는 국정과제인 ‘가야문화권 조사·연구 및 정비’와 관련하여 조사‧연구의 기반 구축과 연구 활성화를 위한 세부 실행과제를 공동으로 수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식은 국정과제의 원활한 수행과 효과적인 성과 도출을 위하여 영‧호남 지역의 대학교와 협력해 해당 지역의 가야문화권 조사‧연구의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활용하고자 마련하였다.

  * 협약 체결 기관: 경남대학교 역사학과, 경북대학교 고고인류학과, 경상대학교 사학과, 군산대학교 역사철학부, 동아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 부산대학교 고고학과, 순천대학교 사학과, 영남대학교 문화인류학과, 원광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 인제대학교 역사고고학과, 창원대학교 사학과


  이번 협약을 체결하는 기관들은 ▲ 가야문화권 유적 조사‧연구의 자문과 프로젝트 공동 수행, ▲ 전공분야 학생들의 인턴교육과 현장 실습, ▲ 가야사 관련 학술세미나‧특강‧워크숍‧답사 등 협력프로그램 운영, ▲ 인력‧시설 설비의 활용, ▲ 소장 문화재와 관련 자료의 열람․활용, ▲ 기타 각 기관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사항 등 다방면에서 협력을 약속하였다.


  문화재청 국립가야‧나주문화재연구소는 정부혁신의 하나로 이번 협약을 통해 전문인력 양성에 힘쓰고, 가야사에 대한 관심과 성과 활용도를 높이고자 한다. 학생들의 참여뿐만 아니라 각 대학교의 전공 교수‧대학원생들과 협력하여 가야사 복원에 전문성을 높이고 연구 기반을 다질 수 있도록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image

<업무 협약식 현장 - 오른쪽 네번째 김삼기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 소장>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 강동석 연구관(☎055-211-9013) / 국립나주문화재연구소 전용호 연구관(☎061-339-1120)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메뉴담당자 : 대변인실 주충효
☎ 042-481-4672
페이지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