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페이지 경로
기능버튼모음
본문

보도/해명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제목
렌즈로 바라본 월성의 순간, 사진전으로 만나다
등록일
2018-08-09
주관부서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작성자
문화재청
조회수
607

-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2018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사진전 개최 / 8.14.~9.16. -


  문화재청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소장 이종훈)는 오는 14일부터 9월 16일까지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갤러리별에서 「2018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다. 지난 5월에 있었던 제3회 월성 사진촬영대회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의 수상작 103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 전시회 일정: 8.14.~9.16. 오전 10시~오후 6시(매주 월요일 휴무)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사진전은 전문가들의 사진보다도 일반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참신한 시각과 감성이 한층 돋보이는 작품이 많이 출품되어 눈길을 끈다. 월성에서 하루를 즐기는 가족, 연인, 친구의 얼굴을 담은 사진부터 경주개 동경이와 함께 찍은 사진, 월성의 옛 자취와 지금의 풍취가 어우러져 과거와 현재가 모두 공존하는 사진 등 각양각색의 월성을 담아낸 작품들이 관람객의 발길을 기다리고 있다.


  또한, 전시 기간 중인 8월 18일에는 경주예술의전당에서 사진촬영대회 수상자에 대한 시상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수상자들에게는 월성에 대한 지속적인 기록화 작업을 위해 제작 중인 수상작 사진 모음집 『2018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를 증정한다.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촬영대회는 어린이부터 전문 사진작가에 이르기까지 누구나 참여하여 즐길 수 있는 행사로 2016년부터 진행 중이다. 매년 수많은 사람이 행사를 통해 담아낸 월성의 수많은 모습은 훗날 다시 월성의 새로운 역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문화재청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앞으로도 경주시민과 국민이 월성의 옛 자취를 느끼며, 신라의 역사를 체감할 수 있는 문화재 현장 활용 행사를 꾸준히 기획‧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image

<디지털카메라 스마트폰 카메라 공통 부문 대상: 최서희 작 '월성의 달'>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권택장 연구관(☎054-777-6386), 이인숙 연구사(☎054-777-6389)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첨부파일
만족도조사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만족도조사선택
메뉴담당자 : 대변인실 주충효
☎ 042-481-4672
페이지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