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 홈으로
  • 어린이문화재청
  • ENGLISH
  • JAPANESE
  • CHINESE
  • 문화재청 페이스북
  • 문화재청 트위터
  • 문화재청 공식블로그
  • 문화재지킴이

보도자료

보도자료 내용
제목 국가무형문화재 제11-3호 ‘이리농악’ 김형순 보유자 별세
작성자 문화재청 작성일 2017-11-12
주관부서 무형문화재과 조회수 191
첨부파일 1112 국가무형문화재 제11-3호 ‘이리농악’ 김형순 보유자 별세.hwp hwp파일 다운로드

 

  국가무형문화재 제11-3호 ‘이리농악’의 김형순(金炯淳, 1933년생) 보유자가 노환으로 12일(일) 오전 6시경에 별세하였다.

 

  □ 생년월일: 1933. 9. 7.
  □ 빈    소: 전북 익산시 무왕로 969 익산병원 장례식장 4층(☎ 063-851-9444)
  □ 발    인: 2017. 11. 14.(화) 09:30
  □ 장    지: 전북 김제시 백산면
  □ 주요경력
    - 1952. 3.~  이리농악 단장
    - 1975. 3.   원광대학교 강사
    - 1982. 10. 25.  전국 민속경연대회 대통령상 수상
    - 1983. 10. 25. 전국 농악경연대회 대통령상 수상
    - 1985.  9. 20.  전국 민속경연대회 대통령상 수상
    - 1985. 12.  1.  이리농악 보유자(기·예능:설장고) 인정
  □ 유    족: 부인과 3남 6녀(상주 김익주)

 

 

※ 국가무형문화재 제11-3호 이리농악(1985. 12. 1. 지정)

  이리농악은 익산(옛 지명 이리)지방에서 전승되는 농악으로 호남우도농악에 속한다. 익산시 새실마을은 예로부터 마을농악이 왕성했고, 김제․정읍 등지에서 전문적인 농악을 배워온 사람들을 받아들여 오늘과 같이 높은 수준의 농악단을 배출할 수 있었다.
  * 호남우도농악(湖南右道農樂): 전라도 서부지역에 전승되는 농악

 

  이리농악은 용기, 농기, 쇄납, 나팔, 사물(쇠4, 징2, 북2, 장고4), 법고(불교의식에서 쓰는 작은 북), 잡색(양반, 대포수, 조리중, 창부, 각시, 무동)으로 편성된다. 
  * 용기․농기: 큰 깃발,  쇄납: 태평소, 잡색: 농악의 흥을 돋우는 등장 인물

 

  상쇠의 부포놀이가 매우 다양하고 장구의 가락과 춤이 발달되어 있으며, 소고춤의 기법이나 진풀이가 많은 편이다. 비교적 느린 가락을 자주 쓰며, 가락 하나하나가 치밀하게 변형 연주되어 리듬이 다채롭다. 풍류굿, 덩덕궁이(삼채굿)에서는 악절마다 맺고 푸는 리듬기법을 쓰는 등 가락의 기교가 뛰어나다.
  * 부포놀이: 깃털과 꽃으로 만든 부포상모를 돌리는 놀이(상모돌리기)

 

  이리농악은 마을사회의 역사와 그 명맥을 함께 하는 민속예술로 농사의 고달픔을 잊고 서로의 화합과 마을의 단합을 도모하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고(故) 김형순 보유자는 60여 년간 이리농악의 보존과 전승을 위해 활발하게 활동하였으며, 그 결과 이리농악이 1985년 12월 1일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되면서 함께 보유자로 인정되었다. 이후로도 이리농악의 명맥을 이어가고자 남은 평생을 헌신하였다.

 

설명사진

<이리농악 故 김형순 보유자>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무형문화재과 유철 사무관(☎042-481-4966), 이채원 연구사(☎042-481-4967)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전글,다음글
이전글 이전글 천안 성거산 위례성에서 백제 시대 최대 목곽고 확인
다음글 다음글 청소년들이 외국어로 소개하는 우리 문화유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
메뉴담당자 : 대변인실 주충효
☎ 042-481-4672
창경궁 사적 제123호